현대차, 콘셉트카 ‘비전T’…미래 SUV 방향성 제시
상태바
현대차, 콘셉트카 ‘비전T’…미래 SUV 방향성 제시
비전 T, 신형 투싼 출시 앞둔 예고편
투싼, 일반모델과 고성능 및 하이브리드까지 다양할 것
  • 방기열 기자
  • 승인 2019.11.24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자동차]
[사진=현대자동차]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현대자동차는 지난 20일(현지시각) 미국 LA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LA 오토쇼에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UV 콘셉트카 ‘비전 T(Vision T)’를 세계 최초로 선보이며 내년 출시를 앞두고 있는 신형 투싼의 방향성을 제시했다.

이번에 공개된 ‘비전 T’는 현대차의 디자인 철학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담은 7번째 콘셉트 차량이다. 특히 현대차는 비전 T를 통해 투싼·싼타페 하이브리드 및 플러그인하이브리드의 개발 방향을 전달한다.

현대차는 올해 8세대 쏘나타와 플래그십 모델 더 뉴 그랜저를 출시하며 차세대 디자인 철학인 센슈어스 스포트니스를 반영했다. 이 때문에 이번에 공개된 비전 T도 작년 3월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한 ‘르 필 루즈(Le Fil Rouge)’ 콘셉트로부터 시작된 디자인 DNA를 담고 있다.

현대디자인센터 이상엽 전무는 “SUV 콘셉트카 비전 T는 현대자동차만이 표현할 수 있는 고유의 디자인 언어를 통해 자동차에 혁신적 디자인과 함께 제품 경험에 감성적 가치를 더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사진=현대자동차]
[사진=현대자동차]

비전 T는 더 뉴 그랜저가 사용한 ‘파나메트릭 쥬얼’ 패턴 라디에이터 그릴처럼 ‘파라메트릭 에어셔터 그릴’을 적용해 정지 상태와 주행상황에 따라 셔터가 움직여 역동적인 움직임을 강조한다.

또한 비전 T는 현대 브랜드의 디자인 철학 안에서 ‘입체적 상상력’과 ‘초월적 연결성’이라는 두 가지 주제를 담아냈으며 무광 그린 외장 색상을 사용해 미래지향적이며 친환경적인 이미지를 표현했고, 구동방식으로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적용했다.

이미 현대·기아차는 SUV 모델에 대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 출시를 예고하고 있으며 현대차의 고급브랜드 제네시스 또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세단 및 SUV 모델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사진=현대자동차]
[사진=현대자동차]

 

내년 출시를 앞두고 있는 신형 투싼은 1.6리터 GDI 4기통 및 1.6리터 T-GDI 터보와 디젤 엔진의 최신 버전과 함께 2.0 GDi HEV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장착할 것으로 전망되다. 또한 현대차의 고성능 모델인 투싼 N도 추후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에 공개된 비전 T의 상당부분이 투싼에 적용될 것”이라며 “디자인뿐만 아니라 다양한 엔진 라인업과 고성능 모델까지 추가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