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3세대 K5 출격, 형·동생 없다!
상태바
기아차 3세대 K5 출격, 형·동생 없다!
기아차 신형 K5 사전 예약 시장
4개 파워트레인 동시 공개
  • 방기열 기자
  • 승인 2019.11.21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가 3세대 K5를 공개했다. [사진=오재우 기자]
기아차가 3세대 K5를 공개했다. [사진=오재우 기자]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기아자동차가 21일 3세대 K5를 선보이며 본격적인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3세대 K5는 기아자동차의 중형 세단으로 향후 기아차가 선보일 SUV 및 세단 K3, K7, 스팅어 등에도 차량 고유의 DNA를 전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아차는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기아 비전스퀘어에서 자동차 기자단과 권혁호 기아차 국내사업본부장 등 기아차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디어 프리뷰 행사를 가졌다.

특히 이번에 선보인 3세대 K5는 차량과 운전자가 능동적으로 교감하는 국산차 최고 수준의 첨단 ‘상호 작용형 기술(인터랙티브 기술)’ 적용, 다양한 첨단 편의 사양 탑재,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대폭 강화, 3세대 신규 플랫폼 적용 및 N.V.H 개선, 차세대 파워트레인 탑재한 4개 모델 동시 출시, 운전자 중심의 구조와 미래지향적인 이미지를 갖춘 실내, 강렬함 그 자체의 과감하고 다이내믹한 외장 디자인 등을 특징으로 한다.

카림 하비브 기아차 디자인센터장은 신형 K5에 대해 “기아차의 드라마틱한 변화를 엿볼 수 있는 상징적 모델”이라며 “높은 디자인 완성도와 함께 첨단 상호 작용형 기술 등으로 앞선 사용자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3세대 K5는 기회, 쇄신, 대범함, 열정 등을 모두 포함한 기아차 디자인 스토리의 완전히 새로운 장(Chapter)”라고 덧붙였다.

기아차가 3세대 K5를 공개했다. [사진=오재우 기자]
기아차가 3세대 K5를 공개했다. [사진=오재우 기자]

3세대 K5는 음성 인식 차량 제어, 공기 청정 시스템(미세먼지 센서 포함), 하차 후 최종 목적지 안내, 테마형 클러스터, 카투홈 등 국산차 최고 수준의 첨단 상호 작용형 기술(인터랙티브 기술)을 적용했다.

특히 음성을 통해 차량을 제어하며 “에어컨 켜줘”, “시원하게 해줘”, “따뜻하게 해줘” 등 대화하듯 차량을 통제할 수 있다.

기아차 최초 적용된 하차 후 최종 목적지 안내는 운전자가 차량에서 하차한 위치와 차량 내비게이션에 설정된 최종 목적지가 달라 도보로 이동해야 할 경우 스마트폰 지도로 차량이 정차한 지점과 최종 목적지의 위치를 표시해준다.

기아차는 3세대 K5의 모든 엔진을 현대∙기아차의 차세대 엔진인 ‘스마트스트림’으로 적용해 가솔린 2.0, 가솔린 1.6 터보, LPi 2.0, 하이브리드 2.0 등 4개 모델을 동시 출시한다.

가솔린 2.0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G2.0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으며 최고출력 160마력(ps), 최대토크 20.0(kgf·m)의 동력성능을 갖췄다. 가솔린 1.6 터보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G1.6 T-G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으며 최고출력 180마력(ps), 최대토크 27.0(kgf·m)의 동력성능을 갖췄다.

LPi 2.0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L2.0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으며 최고출력 146마력(ps), 최대토크 19.5(kgf·m)의 동력성능을 갖췄다.

하이브리드 2.0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G2.0 HEV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으며 최고출력 152마력(ps), 최대토크 19.2(kgf·m)의 동력성능을 갖췄다.

특히 하이브리드 2.0 모델은 태양광으로 차량 배터리를 충전해 주행가능거리를 증가시키고 배터리 방전을 막는 ‘솔라루프’를 적용해 하루 6시간 충전했을 경우 1년에 1300km를 추가 주행 할 수 있다.

기아차는 3세대 K5에 전방 충돌방지 보조,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고속도로 주행 보조, 안전 하차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후측방 모니터, 서라운드 뷰 모니터, 운전자 주의 경고 등 다양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적용해 안전 및 편의성을 대폭 강화했다.

한편 3세대 K5는 가솔린 2.0 모델이 2351만원~3092만원, 가솔린 1.6 터보 모델이 2430만원~3171만원, LPi 일반 모델이 2636만원~3087만원, LPi 2.0 렌터카 모델이 2090만원~2405만원, 하이브리드 2.0 모델이 2749만원~3365만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