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경찰청,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포상
상태바
경기남부경찰청,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포상
  • 신윤철 기자
  • 승인 2019.11.2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20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 2층 접견실에서 실종자 수색과 발견에 도움을 준 노일호(49세, 남)씨와 인명구조견, 보이스피싱 유통책 검거에 기여한 A씨, 음주사고 후 도주(특가법상 도주치상) 피의자를 검거한 경인현(50세, 남)씨, 본인 노래를 개사해 공동체 치안 홍보를 도운 가수 설하수(21세, 여)씨를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하고 포상했다.

노일호씨는 애견 훈련사로 인명구조견 제스퍼(사체탐지·인명구조견, 4세)와 함께 지난 10월 11일과 11월 5일 2회에 걸쳐 경찰을 도와 광교산 일대에서 실종자 수색에 참여했다. 사체탐지 능력이 뛰어난 제스퍼는 두 차례의 수색 과정에서 모두 실종자 시신을 발견해 유족들에게 인계할 수 있었다.

보이스피싱 유통책 검거에 도움을 준 A씨는 경기도 ㄷ택배화물영업소에서 근무하면서 2018년 8월부터 2019년 10월까지 보이스피싱 범죄에 사용되는 대포카드로 의심되는 택배 물품을 발견해 경찰에 이 사실을 제보하여 대포카드 수거 및 인출책 9명을 검거하는 데 기여했다.

경인현씨는 지난 10월 26일 용인시 한 도로에서 음주사고 후 도주한 피의자를 추격해 검거한 후 경찰에게 인계했다.

모 방송사 트로트 경연대회 출신 가수 설하수씨는 「우리동네 시민경찰」 홍보영상 제작에 참여했다. 특히 대표곡 ‘주거니 받거니’를 범죄 예방에 대한 내용으로 직접 개사해 공동체 치안을 홍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