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검역본부가 책임지겠습니다”
상태바
[포토]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검역본부가 책임지겠습니다”
  • 이하영 기자
  • 승인 2019.11.19 2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검역본부는 19일 서울 서초구 모처에서 ASF를 포함해 여러 가축 질병 및 앞으로 방침과 관련해 현안 업무 보고를 겸한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사진=이하영 기자]
[사진=이하영 기자]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농림축산검역본부는 19일 서울 서초구 모처에서 아프리카 돼지열병(ASF)을 포함해 여러 가축 질병 관련 업무 및 앞으로 방침을 밝히는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박봉균 검역본부장은 “ASF는 모두 두려움을 가지고 시작했다”며 “박멸 쉽지 않겠지만 지금부터가 더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 국내 방역 수준이 결코 낮지 않음을 강조하며 “환경부가 현재 취하고 있는 전략이 지속적으로 유지된다면 전 세계 어떤 나라보다 빠르게 ASF 근절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검역본부에 따르면 향후 가축 질병에 있어 중요한 부분은 ‘백신’으로 2년~3년 내에 돼지 백신 정책을 완성할 방침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