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나라 등 차세대 유니콘 육성에 정부·VC 손 잡았다
상태바
중고나라 등 차세대 유니콘 육성에 정부·VC 손 잡았다
중기부, 코리아 벤처투자 서밋 2019’ 개최…유망 스타트업 선정 24개사 한 자리
홍보부스·선정 기업 대상 IR 기회 등 제공…“세계적인 유니콘 20개 탄생 초석될 것”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11.18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서울 에스팩토리에서 ‘KOREA 벤처투자 SUMMIT 2019’가 개최된 가운데 박영선 중기부 장관과 국내 대표 벤처캐피탈 관계자들이 차세대 유니콘 기업 육성을 위한 서포터즈를 발족했다. [사진=고선호 기자]
18일 서울 에스팩토리에서 ‘KOREA 벤처투자 SUMMIT 2019’가 개최된 가운데 박영선 중기부 장관과 국내 대표 벤처캐피탈 관계자들이 차세대 유니콘 기업 육성을 위한 서포터즈를 발족했다. [사진=고선호 기자]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오늘 이 자리가 세계적 유니콘 기업 20개 탄생의 초석이 될 것입니다.”

정부와 국내 대표 벤처캐피탈이 차세대 유니콘 기업에 대한 육성에 전폭적인 지원에 나설 전망이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한국벤처투자(주)는 18일 서울 에스팩토리에서 ‘KOREA 벤처투자 SUMMIT 2019’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중고거래 플랫폼을 대표하는 ‘중고나라’를 비롯해 라이프 스타일 커머스 오늘의집의 ‘버킷플레이스’,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기업 ‘뷰노’ 등 벤처캐피탈들이 추천한 예비 유니콘 기업 24곳이 한 자리에 모여 기업정보를 공유하고 투자 상담을 진행했다.

차세대 유니콘 기업 육성과 제2 벤처붐 확산을 위한 자리로 마련된 이번 행사는 박영선 중기부 장관의 개회사로 문을 열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 [사진=중기부]
박영선 중기부 장관. [사진=중기부]

박영선 장관은 “해외에 비해 펀드 규모가 작은 국내 투자환경의 한계를 뛰어넘기 위해서는 국내 VC의 끈끈하고 연결된 지원이 절실하다”며 “미래 유니콘, 한국 경제를 이끌 차세대 성장 동력 육성을 위해 중기부와 VC가 힘을 모아 초석을 다지겠다”고 말했다.

이어 진행된 유니콘 도약 서포터즈 발대식에는 스케일업 투자가 가능한 운용자산 기준 상위 24개 벤처캐피탈이 단상에 올라 차세대 유니콘 육성을 위한 협력의 시작을 알렸다.

서포터즈 단장사인 한국투자파트너스의 백여현 대표는 “국내 대표 VC간 후보기업에 대한 정보를 공유해 보다 다각적인 지원 방법을 모색할 계획”이라며 “스케일업 투자 등 정부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차세대 유니콘 기업 육성에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는 2층 메인 행사장과 1층 부대행사장으로 진행됐으며, 부대행사장에서는 25개 M&A 매도희망 기업과 매수희망 기업인 상장사 간 사전 매칭을 통한 60여 건의 현장 M&A가 진행됐다.

메인행사장에서 진행된 김효섭 크래프톤 대표와 김대영 케이넷투자파트너스 대표의 좌담회. [사진=고선호 기자]
메인행사장에서 진행된 김효섭 크래프톤 대표와 김대영 케이넷투자파트너스 대표의 좌담회. [사진=고선호 기자]

메인 행사장에서 진행된 좌담회에서는 ‘유니콘 성장스토리’를 주제로 배틀그라운드로 유명한 유니콘 기업인 크래프톤의 김효섭 대표와 크래프톤에 투자사인 케이넷투자파트터스의 김대영 대표가 무대에 올라 유니콘으로의 성장하는 단계에서 직접 겪은 애환과 성과, 앞으로의 과제를 공유했다.

기업홍보관이 마련된 1층에서는 넥스트 유니콘 기업 30여 곳의 홍보부스가 마련돼 현장을 찾은 VC 관계자들이 부스를 직접 방문해 상담하는 ‘찾아가는 투자상담회’도 마련됐다.

또 서포터즈에 참여한 VC들이 추천한 예비 유니콘 기업 24개사 중 VC의 투자 선호도 조사 등 치열한 경쟁을 통해 선정된 5개 예비유니콘 기업에게는 국내외 투자자 및 출자기관을 대상으로 기업 설명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다.

유승훈 중고나라 홍보실장은 “오늘 이 자리를 계기로 업계 간의 협력을 통해 차세대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며 “중고거래 플랫폼 최초의 유니콘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