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끝 '민지맘', 2019 광주미래식품전 참가 '큰호응'
상태바
땅끝 '민지맘', 2019 광주미래식품전 참가 '큰호응'
  • 이길연 기자
  • 승인 2019.11.17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이길연 기자] ‘2019 광주미래식품전'에 전남 해남군의 ‘땅끝민지맘’이 홍미, 녹미, 귀리 등 건강한 잡곡 ‘유기농잡곡’을 비롯한 환절기에 좋은 차로 알려진 ‘무농약작두콩차’를 선보여 큰호응을 얻었다.

땅끝 민지맘이 2019 광주미래식품전에 참여해 큰호응을 얻었다. [사진=땅끝민지맘]
땅끝 민지맘이 2019 광주미래식품전에 참여해 큰호응을 얻었다. [사진=땅끝민지맘]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성황리에 열리고 있는 가운데 전남도의 추천으로 해남군에서 유일하게 이번 ‘2019 광주미래식품전에 참가하게 된 ’땅끝민지맘‘은 하우스와 노지에 재배한 ’작두콩‘을 비롯해 대단위 ’와송‘ 재배농가로 이미 알려져 있다.

땅끝민지맘은 홍미, 녹미, 흑미. 귀리, 홍화 등 유기농 잡곡재배를 통해 건강한 농산물을 판매하고 있으며, 이밖에도 미수가루와 여러 잡곡을 섞어 만든 ’곡물라떼‘, 잡곡 누릉지 등은 절찬리에 판매되고 있다.

이번 ‘2019 광주미래식품전’은 250개 업체가 참여해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리고 있으며, 전시품목으로는 농수축임산물, 가공식품, 지역특산물, 유기농식품, 건강식품 등 460부스가 참가했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농림축산식품부, 전라남도, 광주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 대한제과협회 광주지회, 한국식품산업협회, 한국외식업중앙회, 대한영양사회, 한국조리사회중앙회 등에서 후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