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마친 청소년, 수원역 로데오거리로 오세요
상태바
수능 마친 청소년, 수원역 로데오거리로 오세요
수원시, 15일 수원역 로데오거리에서 ‘대학 수능일 계기 전국 동시연합 거리상담’
  • 김승희 기자
  • 승인 2019.11.14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수원시가 수능 다음날인 15일 오후 4시부터 수원역 로데오거리에서 ‘대학 수능일 계기 전국 동시연합 거리상담’을 한다.

위기청소년을 발굴하고 지원하기 마련한 행사에서는 ‘청소년 가출예방 캠페인’을 전개하고, ‘청소년 심리상담’, ‘먹거리·체험 부스’ 등을 운영한다.

캠페인에는 수원시 공직자를 비롯한 수원여자·남자단기청소년쉼터, 경기도청소년상담복지센터, 수원서부·중부경찰서 등 관련 기관 관계자들이 참여한다.

캠페인 참가자들은 폭력·가출 등 위험에 노출된 청소년 보호기관(청소년쉼터 등) 연계, 청소년 대상 주류·담배 판매금지, 청소년 출입·고용금지, 청소년 유해업소 표시 의무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심리상담 부스도 마련된다. 

성격·진로 검사, 스트레스 척도 검사 등을 받을 수 있고, 현장에서 결과도 확인 가능하다. 고민이 있는 청소년은 전문 상담사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체험 부스에서는 OX 퀴즈, 팔찌 꾸미기, 에코백·책갈피 만들기 등을 할 수 있다. 먹거리 부스도 운영한다.

교육청소년과 관계자는 “고민이 있거나 도움이 필요한 청소년들은 주저하지 말고 수원역 로데오거리로 나와 달라”면서 “위기청소년을 신속하게 발굴·지원할 수 있도록 관련 기관과 지속해서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