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우리하이플러스' 채권펀드 판매
상태바
신한금융투자, '우리하이플러스' 채권펀드 판매
  • 이도희 기자
  • 승인 2019.11.11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도희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국공채·통안채·회사채에 투자하는 '우리하이플러스채권' 펀드를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펀드는 국공채·통안채의 안정적인 수익을 바탕으로 하고 회사채 투자로 추가 운용수익을 추구하는 상품이다.

신용 스프레드(국채와 회사채 간 금리차)가 안정적이거나 축소될 것으로 전망될 경우 회사채 비중을 확대하고 반대의 경우 회사채 비중을 축소하는 전략을 구사해 국공채·통안채·회사채의 최적 포트폴리오 구성을 추구한다.

또 철저한 신용분석과 지속적인 시장 모니터링을 통해 신용위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펀드 순자산의 20% 이상을 유동성이 풍부한 국채 등으로 편입해 유동성 위험도 적극 관리한다.

신한금융투자 지점과 신한금융투자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알파' 등에서 가입 가능하며, 펀드 총 보수는 0.0391%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