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태평 IPARK' 분양 시작…다양한 생활인프라로 관심 UP
상태바
'전주 태평 IPARK' 분양 시작…다양한 생활인프라로 관심 UP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11.08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태평 아이파크 투시도. [사진=HDC현대산업개발]
전주 태평 아이파크 투시도. [사진=HDC현대산업개발]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8일 HDC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이날 전북 전주 완산구 태평동 123-19번지 일대에서 ‘전주 태평 IPARK’가 분양한다.

태평1구역 재개발 정비사업인 전주 태평 IPARK는 지하 2층~지상 25층, 12개 동, 총 1319세대로 구성된다. 이 중 전용면적 59~84㎡ 1045세대는 일반에 분양한다. 전용면적별 세대 수는 △59㎡ 445가구 △74㎡ 242가구 △84㎡ 358가구로 마련된다.

수요자들의 기대가 높아질 전망이다. 무엇보다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갖췄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평가가 예상된다.

우선, 단지 반경 1km 이내에 전주시청과 덕진구청, 진북동주민센터 등 다수의 공공기관이 있는 것은 물론 홈플러스, 전주중앙시장, NC웨이브 등 쇼핑시설이 가깝다. 또 메가박스, 전주시네마, 전라북도교육문화회관, 은행 등 문화시설과 금융기관도 인접하다.

교통망도 두루 갖췄다. 공북로, 태진로, 전주천동로, 기린대로 등이 단지 옆에 자리하고 있으며, 전주고속·시외버스터미널과 KTX 전주역이 인접해 대중교통 이용이 수월하다.

교육시설도 많다. 전주초, 진북초, 전주중앙중이 도보권에 있다. 여기에 전북고, 신흥고, 신일중, 전주고 등 다수 학교와 유명학원가가 밀집한 서신동과 중화산동이 가깝다.

정주여건 개선에 따른 높은 미래가치도 전망된다. 태평1구역 재개발과 더불어 사업지 일대에 도시재생 뉴딜사업 진행이 한창이다. 골목환경과 외관이 정비되고, 전통공예와 관련된 공방 등 전통문화 관련 사업이 활성화되면 새로운 전통관광루트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전주 태평 IPARK의 견본주택은 전북 전주 완산구 효자동3가 1695-3번지에 마련될 예정이다. 12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3일 1순위, 14일 2순위 청약이 진행된다. 당첨자 발표는 20일이며, 입주예정일은 2022년 5월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