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48’ 아이즈원, 돌연 쇼케이스 취소…조작논란 의식한 듯
상태바
‘프로듀스48’ 아이즈원, 돌연 쇼케이스 취소…조작논란 의식한 듯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1.07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이즈원]
[사진=아이즈원]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그룹 아이즈원이 정규 앨범 쇼케이스를 취소했다.

아이즈원의 소속사 오프더레코드는 7일 오전 오는 11일 예정이었던 쇼케이스가 취소됐음을 알렸다.

오는 11일 아이즈원은 첫 번째 정규앨범 블룸아이즈를 발표하고 약 7개월 만에 국내 복귀를 예고한 바 있다. 이미 소속사는 쇼케이스를 위해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대관 및 취재진과의 질의응답까지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룹 아이즈원은 케이블 채널 Mnet의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48’을 통해 만들어진 그룹이다. 최근 시즌제 프로그램인 ‘프로듀스101’이 조작 논란을 일이키며 일부 제작진 구속과 함께 사태 추이를 지켜보겠다는 의미로 쇼케이스까지 취소된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해당 프로그램의 안준영PD를 비롯한 제작진 및 소속사 관계자들은 경찰 조사에서 조작혐의에 대해 일부 시인한 것으로 드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