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28GHz 기업전용 5G’ 시연 성공
상태바
KT, ‘28GHz 기업전용 5G’ 시연 성공
  • 송혜리 기자
  • 승인 2019.10.31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T]
[사진=KT]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KT는 28기가헤르츠(GHz) 대역 주파수를 사용한 기업용 5G 네트워크(FAST.NET) 시연을 서울 서초구 KT 5G 오픈랩에서 성공했다고 31일 밝혔다.

5G FAST.NET 기술은 ‘단말–네트워크–서비스’까지 전체 데이터 전송을 왕복 10밀리세컨즈(ms) 이하 지연 내에 전송하기 위한 기술이다.

KT에 따르면 이번 시연에서는 국내 28GHz 대역을 지원하는 5G 기지국 장비와 단말을 사용해 실제 무선 환경에서 최소 5ms, 평균 8ms 수준 초저지연 데이터 전송을 선보였다. 5G 표준 모바일 에지 컴퓨팅(MEC) 규격 기반 코어 네트워크 장비와 연동을 통해 실제 테스트했다.

시연 결과 28GHz 초고주파 신호를 활용해 기존 3.5GHz 대역에서 0.5ms였던 무선 전송시간 단위를 4분의 1 수준인 0.125ms로 낮췄다. 또 유무선 전송 구간에서 지연 요소를 추가적으로 개선해 전체 지연 시간을 5ms까지 단축했다고 KT 측은 설명했다.

이선우 KT 융합기술원 인프라연구소장은 “초저지연 전송 기술 등을 바탕으로 스마트팩토리, 자율주행차, 이동로봇 등 고 신뢰도·초저지연을 요구하는 기업전용 5G 서비스를 활성화해 나가겠다”며 “앞으로도 기업전용 5G 시장 선점을 위해 필요한 차별화된 5G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빠르게 상용화 될 수 있도록 협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