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쏘카 페어링’ 캐릭터 오너 모집
상태바
쏘카, ‘쏘카 페어링’ 캐릭터 오너 모집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10.31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쏘카는 맞춤형 차량 공유 서비스 ‘쏘카 페어링’ 정식 출시 전 특별한 취향과 콘텐츠를 공유하는 ‘캐릭터 오너’를 모집한다고 31일 밝혔다.

캐릭터 오너로 선정되는 30명에게는 취향에 맞춰 차량을 꾸밀 수 있도록 100만 원을 지원한다.

쏘카 페어링은 원하는 차량을 선택해 장기 대여 후 평소에는 자차처럼 이용하고 이용하지 않을 때 다른 사람에게 공유해 대여료를 할인받는 맞춤형 차량 공유 서비스다. 오너들은 투싼, 그랜저 등 국산 준중형 SUV과 세단, 벤츠 E클래스, BMW 5 시리즈 등 고급 수입 세단뿐 아니라 지프 레니게이드, 머스탱 컨버터블, MINI 컨버터블 등 특색있는 차량도 선택할 수 있다.

캐릭터 오너는 특별한 취향과 콘텐츠를 담아 게스트에게 차별화된 차량공유 경험을 제공하는 오너를 뜻한다. 차박(차에서 숙박), 캠핑카, 오디오 튜닝 차량, 반려견을 위한 펫팸카 등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차량을 꾸미고 게스트와 공유할 수 있다.

쏘카는 캐릭터 오너 30명을 선정해 100만 원을 지원한다. 올 연말까지 자신의 취향에 맞는 아이디어를 제안하거나 쏘카가 제시하는 아이디어를 선택해 오너 모집 페이지에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쏘카 페어링 공식 홈페이지 또는 전용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쏘카는 내달 쏘카 페어링 정식 출시를 앞두고 신규 오너들을 위한 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모든 신규 오너는 △첫 3개월 월 대여료 50% 할인 △측후면 틴팅(선팅), 블랙박스, 하이패스 설치 지원 △전국 모든 쏘카를 50% 할인된 금액에 이용할 수 있는 ‘쏘카패스’ 무료 지원 △전국 AJ파크 주차장 40% 할인(일부 매장제외)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김남희 쏘카 신규사업본부장은 “카셰어링 서비스가 대중화됨에 따라 좀 더 다양한 고객들의 취향을 기반으로 한 맞춤형 차량 공유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좀 더 개인화되고 개성 있는 차량 공유를 통해 이동 문제를 해결하고 차량을 기반으로 이용자 간의 라이프스타일을 연결할 수 있는 공유 서비스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