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동네 상권 지원 멤버십, 연내 120개소로 확장
상태바
LG유플러스 동네 상권 지원 멤버십, 연내 120개소로 확장
  • 송혜리 기자
  • 승인 2019.10.3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LG유플러스가 오는 31일부터 동네 상권 중소상공인 종합 지원 프로그램 ‘우리동네 멤버십’을 선보인다.

31일 LG유플러스는 그간 멤버십 프로모션인 골목 상권 상생 ‘U+로드’와 지역 유명 빵집 멤버십 할인 ‘소문난 베이커리’를 결합한 형태로 선보인 우리동네 멤버십 프로그램을 동네 제빵 업종 뿐 아니라 U+로드에 참여했던 음식점, 카페까지 포함해 동네 상권 살리기 종합 프로그램으로 확장한다고 밝혔다.

우리동네 멤버십은 중소상공인 마케팅 활동을 지원하고 사용자에 가까운 지역 상권 할인 혜택을 제공해 상생 가치를 창출하기 위한 멤버십 프로그램이다. 중소상공 매장이라면 ‘U+로드’와 ‘소문난 베이커리’에 참여했던 제휴점 뿐만 아니라 전국 누구나 참여 가능한 열린 멤버십 프로그램이다.

현재 우리동네 멤버십 프로그램에 참여한 매장은 소문난 베이커리 프로모션에 참여 중인 48개 제빵점과 U+로드 서촌편에 참여했던 5개 음식점 등 총 53개점이다.

제빵점은 연내 90개까지, U+로드 상시 할인 제휴점은 연내 30개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고진태 LG유플러스 로열티마케팅 팀장은 “지역 상권 활성화 프로젝트로 운영해왔던 U+로드와 소문난 베이커리의 많은 관심과 응원에 힘입어 우리동네 멤버십 프로그램을 출시했다”며 “점차적으로 중소상공인 지원책을 다양화하고, 참여하는 제휴점을 확대해 대표적인 골목 상권 상생 브랜드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