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바이탈리티’ 서비스 글로벌 확장 동참
상태바
SK C&C, ‘바이탈리티’ 서비스 글로벌 확장 동참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9.10.29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SK C&C 홈페이지 캡처>
[사진=SK C&C]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SK C&C가 헬스 앤 웰니스 분야 글로벌 1위 ‘바이탈리티 서비스’의 디지털 혁신 파트너로 참여한다.

SK C&C는 아프리카공화국 대표 금융사인 디스커버리사의 ‘글로벌 바이탈리티 서비스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운영’ 사업을 수주했다고 29일 밝혔다.

SK C&C는 이번 계약에 따라 한국, 독일, 일본, 파키스탄에서 사용하는 ‘바이탈리티 플랫폼’의 디지털 고도화를 진행한다.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 기반 ‘글로벌 통합 바이탈리티 플랫폼’ 구축을 위해 주요 핵심 애플리케이션을 클라우드 환경으로 개발해 통합 운영한다.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를 도입하면 서비스 중단 없이 바이탈리티 시스템의 각종 애플리케이션 추가 및 변경, 신규 기능 개발 및 테스트 작업을 진행할 수 있다.

디스커버리사는 한국 바이탈리티 서비스 구축 및 운영 과정에서 검증된 SK C&C DT 기술 및 개발 역량을 확인하고 다른 국가로의 서비스 확장에도 협력할 것을 제안한 바 있다.

바이탈리티는 남아공은 물론 미국, 호주, 이탈리아, 싱가포르, 한국 등 전세계 19개국에서 운영되는 글로벌 1위 헬스 앤 웰니스 서비스다.

일일 걸음 수 등에 따라 포인트를 적립해 보험료 할인, 무료 커피 제공, 통신료 할인 등의 다양한 등급별 리워드 혜택을 제공한다.

한국에서는 AIA생명, SK텔레콤, SK C&C가 지난해 8월 출시해 130만명이 넘게 사용하는 ‘AIA 바이탈리티 X T건강습관’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SK C&C는 한국인 생활·소비 패턴을 반영한 빅데이터 기반 맞춤형 개인 건강관리 플랫폼 개발과 운영, 파트너사 확장을 주도하며 디스커버리사와 협력해 왔다.

SK C&C는 디스커버리사의 디지털 전략 개발 파트너사로서 ‘디지털 기반 바이탈리티 플랫폼’을 미국, 영국, 캐나다, 호주 등 19개의 바이탈리티 서비스 도입 국가 전체로 확대를 추진한다.

바이탈리티 생태계에 참여한 △보험사 △병원 △건강식품 판매점 △항공사 △호텔 등 모든 파트너사들에게도 플랫폼을 개방한다.

이기열 SK C&C 디지털 총괄은 “전 세계인 건강한 삶을 지원하는 바이탈리티 핵심 시스템이 SK 디지털을 만나 한층 더 스마트해 질 것”이라며 “바이탈리티 플랫폼의 지속적인 디지털 진화를 지원하며 바이탈리티 글로벌 헬스 앤 웰니스 서비스 확장을 뒷받침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