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생명, 서울대치과병원과 함께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
상태바
미래에셋생명, 서울대치과병원과 함께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
3년째 독거노인 400명 직접 찾아 매월 맞춤 진료
  • 이상헌 기자
  • 승인 2019.10.25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에셋생명은 24일 인천시 부평구노인복지관에서 서울대치과병원, 보건복지부 위탁 독거노인종합지원지원센터와 함께 독거노인 70여 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사진=미래에셋생명]
미래에셋생명은 24일 인천시 부평구노인복지관에서 서울대치과병원, 보건복지부 위탁 독거노인종합지원지원센터와 함께 독거노인 70여 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사진=미래에셋생명]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인천시 부평구노인복지관에서 서울대치과병원, 보건복지부 위탁 독거노인종합지원지원센터와 함께 독거노인 70여 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미래에셋생명이 후원하는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는 2017년 7월부터 진행된 사회공헌 사업으로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통해 지역기관을 선정하고, 서울대치과병원 의료진이 찾아가 현장에서 진료하는 프로그램이다. 미래에셋생명과 서울대치과병원, 독거노인종합지원지원센터는 2017년 사회공헌협약을 체결하고, 매년 수도권 거주 독거노인을 찾아가 치과진료를 실시하고 있다.
 
이번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에서는 인천 부평구을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방문했다. 또 구영 서울대치과병원 원장을 비롯한 의료진이 노인들이 흔히 앓고 있는 충치 치료부터 틀니 수리, 발치, 스케일링 등 구강 전반에 걸친 검진과 관련 질환 예방 및 생활 속 구강 관리 교육을 했다. 현장에서 치료가 어려운 환자들은 서울대치과병원에서 별도 진료를 진행했다.
 
또한, 치료와 함께 관련 질환 예방 및 생활 속 구강관리 교육도 함께 시행해 주민들의 구강 건강도 확인했다. 올해는 경기도 광주를 시작으로 남양주시, 관악구, 수원시에서 네 차례 진행되었으며, 오는 11월에는 마포구 지역을 방문할 예정이다.
 
장춘호 미래에셋생명 홍보실장은 “미래에셋생명은 100세 시대 행복하고 건강한 삶을 위해서 오복 중의 하나인 치아 건강이 매우 중요함을 인지하고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후원을 시작했다”며 ”찾아가는 치과 서비스를 통해 의료사각지대에 있는 독거노인에게 보험업의 본질인 사랑을 전달할 수 있어 뿌듯하다”고 밝혔다.
 
구영 서울대치과병원장은 “민간기업과 공공기관이 협의해 주변의 도움이 필요한 노인들에게 양질의 치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매년 큰 보람을 느낀다”며 “치아 때문에 고생하는 모든 노인이 구강 건강을 되찾고, 건강한 노년을 영위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현장을 찾은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치과치료를 받기 어려운 독거노인들을 위해 후원하고 봉사해 준 미래에셋생명과 서울대치과병원에 감사드리며, 의료 사각지대에 있는 노인들의 건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