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원중, 교통사고 내 10대 피해자 사망
상태바
배우 정원중, 교통사고 내 10대 피해자 사망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0.24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원중. [사진=아티스트컴퍼니]
정원중. [사진=아티스트컴퍼니]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배우 정원중(60)이 교통사고를 내 오토바이를 몰던 10대 배달원 피해자가 사망했다. 당시 정원중은 음주운전 상태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경기도 양평경찰서에 따르면 정원중은 22일 오후 7시경 양평군 양평읍 한 대형마트 앞에서 마트로 좌회전하던 중 오토바이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오토바이를 몰던 배달업체 직원 A군(17)이 크게 다쳐 양평병원으로 곧바로 이송돼 응급처치를 받았다. 이후 헬기 이송을 준비하던 중 심정지가 발생해 결국 목숨을 잃고 말았다.

경찰은 당시 사고 현장 주변이 어두워 마주오던 오토바이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원중을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상 치사혐의로 불구속 수사 중이다.

한편 정원중은 현재 KBS 2TV 주말극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 출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