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금산온천축제, 관람객 3000여명 성황
상태바
마금산온천축제, 관람객 3000여명 성황
다양한 공연행사, 불꽃놀이, 막걸리·두부 시식 등 관람객 호응
  • 최태희 기자
  • 승인 2019.10.21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창원시]
[사진=창원시]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최태희 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9일부터 20일까지 ‘2019 마금산온천축제’가 ‘신비의 샘’으로 유명한 마금산온천관광지 일원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고 밝혔다.

마금산온천축제추진위원회가 주최·주관한 이번 축제 개회식에는 허성무 창원시장, 박완수 국회의원, 김지수 경남도의회 의장, 김장하 창원시의회 부의장, 시민 등 3000여명이 축제를 즐겼다.

특설무대에선 주민자치 프로그램 공연, 각설이 공연, 초청가수 축하공연, 온천 노래자랑이 축제기간 내내 쉼 없이 펼쳐져 관람객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특히, 가을 밤 황금 들녘 위를 화려하게 수놓은 불꽃놀이는 축제 관람객 모두를 황홀감에 빠지게 만들었다.

아울러, 북면의 명물인 막걸리와 손두부 시식 체험부스와 족욕 체험장은 대기자들이 줄을 설 만큼 인기가 높았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4년 동안 중단됐던 축제가 올해부터 다시 시작되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이번 축제를 통해 창원시 대표 관광지인 마금산온천이 전국적으로 알려지고 온천 관광이 활성화돼 지역경제도 활성화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