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2019 창녕장사씨름대회 성료
상태바
창녕군, 2019 창녕장사씨름대회 성료
  • 박흥식 기자
  • 승인 2019.10.21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창녕군]
[사진=창녕군]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박흥식 기자] 전국 생활체육씨름동호인 개인전과 남자 개인전 민속씨름 리그전으로 연이어 부곡면 창녕국민체육센터에서 펼쳐진 ‘제12회 전국생활체육 大장사씨름대회’ 및 ‘2019 창녕장사씨름대회’가 성황리에 종료됐다.

대한씨름협회(회장 박팔용)가 주최하고 창녕군씨름협회(회장 김동원)가 주관하며 창녕군, 창녕군의회, 창녕군체육회, 경남씨름협회 및 ㈔부곡온천관광협의회에서 후원한 이번 대회는 전국 각지의 씨름 선수 및 동호인 500여명이 참가해 모래판의 주인공을 가리는 무대가 펼쳐졌다.

제12회 전국생활체육 大대장사씨름대회 첫째날 한정우 군수, 박팔용 대한씨름협회장, 박필근 경상남도씨름협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회식이 진행됐으며 남자 大장사에는 남광우(하동군), 여자 大장사에는 장영화(경기도) 등 체급별 장사가 탄생했다.

2019 창녕장사씨름대회에서는 태백급 안해용(의성군청), 금강급 최정만(영암군민속씨름단), 한라급 오창록(영암군민속씨름단), 백두급 김찬영(연수구청)이 장사에 등극했다.

한정우 창녕군수는 "연이은 씨름대회 개최를 통해 우리나라 고유의 민속놀이인 씨름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됐고, 아이와 어른 모두에게 민족의 얼과 혼이 담긴 씨름을 통해 관람객 모두에게 좋은 추억을 선물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한 뜻깊은 대회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