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장관, 대한민국 제1호 ‘등대공장’ 포스코 방문
상태바
박영선 장관, 대한민국 제1호 ‘등대공장’ 포스코 방문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10.18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선 장관. [사진=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장관.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18일 세계경제포럼(WEF)이 국내 1호 등대공장으로 선정한 포스코 포항제철소를 방문해 등대공장 선정을 축하하고, 공장 현장과 제조 데이터 활용 사례를 살폈다.

‘등대공장’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제조업 혁신을 선도하고, 미래 제조 모델을 제시하는 스마트공장을 말한다.

포스코는 국내 기업으로서는 최초로 지난 7월 등대공장에 선정됐다. 현재 전 세계에 독일의 BMW, 프랑스의 슈나이더 일렉트릭 등 26곳의 등대공장이 존재한다.

이날 박 장관은 포항제철소 내 스마트공장의 콘트롤타워 역할을 하고 있는 ‘스마트 데이터 센터’를 방문해 제조 데이터의 생성․수집․ 분석․활용의 전 과정을 직접 체험했다.

박 장관은 “작업자의 눈과 경험에 의존하던 공정들이 디지털화를 통해 데이터로 기록․저장되고, 여기에 AI를 통한 분석이 더해지면서 현장에 얼마나 큰 변화를 가져오는지 느낄 수 있었다”며 “우리 중소․중견기업도 포스코처럼 제조 데이터를 축적하고, AI로 분석함으로써 제조 현장의 고도화를 이룰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