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의회 제264회 임시회 2차 본회의 시의 핵심 현안사항 시정질문
상태바
남양주시의회 제264회 임시회 2차 본회의 시의 핵심 현안사항 시정질문
  • 이배윤 기자
  • 승인 2019.10.17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김현택, 원병일, 김지훈, 장근환, 박은경, 김영실 의원은 17일 남양주시의회(의장 신민철) 제264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시의 핵심 현안사항에 대한 시정질문을 실시했다.

김현택 의원은 △폐쇄된 수동면 몽골문화촌과 관련하여 시의 대체활용방안 계획과 몽골 울란바토르시와의 향후 교류협력방안 △금곡동 역사공원을 조성하면서 공원중앙에 이석영 기념관 및 광장을 조성하는 이유와 명칭을 정하는데 시민의 여론을 수렴할 계획이 있는지 여부 △덕소7구역 재개발 정비사업 민원에 대한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해결 방안에 대해 질문했다.

원병일 의원은 △다산·지금 공공주택지구 내에 있는 청사 5·6부지 시청 등 공공청사 이전계획과 관련하여 청사이전이 상당히 지연되었음을 지적하며 청사이전의 구체적인 이전규모, 상세한 시행계획 및 일정에 대해 질문했다. 이어 △다산신도시 내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에 관하여 다산진건지구 복합 커뮤니티센터부지를 활용해 지구계획 수립 시 계획된 대로 공공편의시설이 입지할 수 있도록 촉구하고 복합커뮤니티센터를 조속히 건립할 구체적인 추진계획 및 일정을 밝혀달라고 요구했다.

김지훈 의원은 남양주시 북부권역 복합공연장 건립중단과 관련하여 △건립중단을 결정하면서 지역주민의 의견청취 등의 주민의견 수렴 절차 없이 일방적으로 추진하여 행정의 신뢰성을 떨어뜨린 사항에 대해 집행부의 답변을 요청했다. 아울러 △진접·오남 주민들의 문화예술 향유에 대한 수요를 해결할 수 있는 실질적인 대책과 △향후 북부권역 복합공연장 건립계획에 대해 질의했다.

장근환 의원은 진접 첨단가구 복합단지 조성계획과 관련하여 △진접 가구산업단지조성이 실질적으로 마석가구공단을 이전을 목표로 하는 것이 아닌지 여부 △첨단가구산업 클러스터에 따른 첨단입주기업 및 기관들을 어떻게 유치·접목할지에 대한 현실적인 계획 △가구산업단지 예정부지는 광릉숲과 2km이내에 입지한 것으로 환경오염이 우려되는데 입지선정에 있어 이러한 내용이 고려됐는지 여부와 이곳이 선정된 근거 △2019.08.29. 광릉숲 생물보전지역 관리위원회 권고에 대한 우리시의 후속조치와 한국지방행정연구원의 타당성 분석 중간보고 결과 △진접 주민 1만 명 이상이 의회에 가구산업단지 반대 청원을 했으며 진접, 오남 주민들이 2주마다 반대집회를 하는데 집행부는 이에 대하여 어떤 생각을 하고 있는지에 대해 질문했다.

박은경 의원은 △우리시의 혁신교육지구지정을 위한 노력과 향후 추진계획 △국공립어린이집 확충과 관련해 보육의 질 향상과 지역 간의 역차별 방지를 위해서라도 공동주택단지 내 민간어린이집 국공립 전환이 필요한데 우리시는 어떠한 방향으로 계획하고 있는지 △평내 도서관 앞 605번지 일원과 관련해 도서관 앞마당이 장기주차 차량 등으로 차고지로 변해있는데 이 시유지를 활용계획은 어떻게 되는지에 대해 질문했다.

김영실 의원은 △건설폐기물 중간처리 업장에서 발생하는 환경오염으로 인근 주민들과 학생들이 큰 고통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이를 해결하기 위한 집행부의 구체적인 대책과 지원방안 △진접 2지구와 왕숙 3기 신도시와 관련하여 지구지정에 앞서 지역주민의 입장을 대변하기 위해 어떠한 해결책을 강구하였는지에 대한 답변 △우리시만의 원주민 재정착을 위한 맞춤형 지원 방안은 무엇이고 주민, 기업, 농가들이 정당하고 합리적인 보상을 받고 재정착할 수 있는 지원계획은 어떤 것이 있는지 질문했다.

이에 대해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몽골문화촌의 대체활용방안과 관련하여 몽골문화촌은 현재 생활스포츠 시설 유치를 검토 중이며 검토 중인 사업 이외에도 TF팀을 구성하여 다각적으로 활용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또한 △이석영 광장을 조성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신흥무관학교를 건립한 우리 남양주가 배출한 최고의 독립운동가인 이석영 선생을 널리 알리고 기념하기 위해 조성했으며 이석영광장을 포함한 금곡동 원도심의 도시재생은 민선7기의 핵심사업 중 하나로 본 사업을 통해 우리 과거의 아픈 역사를 치유하고 새로운 도약을 다짐하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3기 신도시 조성과 관련 지역주민의 실질적인 보상금 증대를 위해 3기 신도시 지자체 공동으로 양도소득세 감면을 지속적으로 건의하고 있으며 그 결과 양도소득세 감면안이 국회에 발의된 사항이다”라고 말하며 “그밖에 관계기관에 택지공급 관련제도 개선을 요청하고 택지개발사업 이익이 지역주민들과 공유될 수 있도록 다양한 대책을 수립하는 등 지역주민의 권익이 최대한 보호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 밖에 질의에 대해서는 남양주시 행정안전실장, 복지국장, 문화교육국장, 산업경제국장, 환경녹지국장의 답변을 끝으로 시정질문을 마무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