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콘텐츠진흥원, ‘웹 드라마 쓰기’ 창작워크샵 운영
상태바
경기콘텐츠진흥원, ‘웹 드라마 쓰기’ 창작워크샵 운영
  • 지현우 기자
  • 승인 2019.10.12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지현우 기자]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오는 14~16일까지 판교 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지역특화 스토리육성 지원사업 창작워크샵 2차 ‘웹 드라마 쓰기’를 운영한다.

‘웹 드라마 쓰기’ 창작워크샵은 팀빌딩을 통한 스토리 개발과 현직 작가/감독의 멘토링, 발표와 특강으로 진행된다. 넷플릭스 ‘마법의 핸드폰’을 연출한 권남기 감독과 2019 MBC 미니시리즈 ‘더뱅커’의 오혜란 작가가 팀빌딩부터 스토리 개발, 멘토링까지 밀착 지원한다.

오는 15일 화요일 오후 4시부터는 영화 ‘친구’에서 인상 깊은 연기로 우리에게 잘 알려진 유명 배우 유오성이 ‘배우가 선택하는 좋은 스토리’를 주제로 드라마 작가를 꿈꾸는 도내 예비 작가들과 만날 예정이다. 배우 유오성 특강은 별도 신청 없이 현장 등록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웹드라마 쓰기에 관심 있는 팀 또는 작가(예비/기성)뿐 아니라 드라마 창작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교육에 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 후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지역특화 스토리육성 지원사업’은 경기도 내 지역 주민과 작가(예비/기성), 창작자를 대상으로 이야기 발굴 교육을 통해 이야기 산업 활성화를 목적으로 하는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 경기콘텐츠진흥원 운영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