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2호선 신호 정지로 전 구간 지연 운행…시민들 불만 속출
상태바
서울 지하철 2호선 신호 정지로 전 구간 지연 운행…시민들 불만 속출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0.10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전 8시 서울 지하철 2호선 신림역 역사 내 전광판에 [사진=오재우 기자]
10일 오전 8시 서울 지하철 2호선 신림역 역사 내 전광판에 '조정중' 메시지만 송출되고 있다. [사진=박병윤 기자]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휴일 다음날인 10일 오전 출근길부터 지하철 2호선 고장으로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이날 오전 7시 50분경 지하철 2호선에 문제가 발생해 신호 정지로 인한 열차 지연이 이어졌다. 정확한 원인은 아직까지 밝혀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역사 내 전광판에는 ‘조정중’이라는 메시지만 띄어져 있다.

시민들은 SNS를 통해 “1호선 타다 2호선으로 환승했는데 환승구간에 줄이 장난이 아니다” “연휴 다음날 아침부터 지각이네” “일찍나올 수 있는 분은 집에서 일찍 나오세요” 등의 글을 올리며 불만을 쏟아내고 있다.

한편, 지하철 2호선 외 1호선도 앞서 열차 고장으로 인해 용산-신창행 구간인 하행선 열차가 약 20분 가까이 지연되면서 시민들이 출근길부터 어려움을 겪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