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생명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 출시
상태바
미래에셋생명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 출시
  • 이상헌 기자
  • 승인 2019.10.04 2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미래에셋생명]
[사진=미래에셋생명]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10월 신상품으로 소액으로 발병률 높은 여성 3대암을 보장하는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을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상품은 여성이 걸리기 쉬운 3대암인 유방암, 갑상선암, 여성생식기암에 대해 30세 기준 월 1천원의 매우 저렴한 보험료로 최대 500만원을 보장한다. 가입연령 또한 20세부터 50세까지 대폭 넓혔다.
 
국가암등록통계에 따르면 2016년 국내 여성 암 발생자는 총 10만9112명이다. 이 중 유방암이 19.9%, 갑상선암이 18.8%로 가장 높은 발병률을 기록했다. 자궁암 또한 5.8%를 차지하며 여성 3대암에 대한 준비가 필수로 대두됐다. 특히, 발병률 1위인 유방암은 2005년부터 매해 평균 4% 이상 발병률이 높아지는 추세다.
 
미래에셋생명이 출시한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은 상품명에 걸맞게 발병 확률이 높은 3대 여성암을 골라서 보장한다. 보장액은 유방암, 갑상선암,여성생식기암 모두 500만원(최초 1회)으로 보험료 대비 매우 높다. 갑상선암의 경우, 치료비 감소 추세에 따라 보장금액이 낮아지는 상황에서 500만원을 그대로 보장한다.
 
적은 보험료에 가볍게 가입할 수 있는 이 상품은 기존 암보험 보유자에게도 유용하다. 미래에셋생명은 물론 타 보험사의 암보험에 가입한 경우에도 추가 가입과 보장이 가능하다. 따라서 기존 보장이 부족하다고 생각한다면 이 상품으로 보완할 수 있다.
 
윤종욱 미래에셋생명 모바일비즈니스 팀장은 “이미 암보험에 가입한 고객들도 이 상품을 통해 추가로 보장을 강화해 삶의 안전망을 튼튼하게 갖추길 바란다”고 전했다.

현재 미래에셋생명 온라인보험은 업계 최초의 온라인 변액보험을 포함한 총 8종의 상품을 판매한다.해당 상품들은 PC와 모바일에서 공인인증서 혹은 간편 비밀번호인 PIN인증으로 손쉽게 가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