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선제골에도 토트넘 충격패…그나브리 4골 기록 '경악'
상태바
손흥민 선제골에도 토트넘 충격패…그나브리 4골 기록 '경악'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10.02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손흥민의 선제골에도 토트넘은 뮌헨에게 패배했다.

토트넘은 2일 오전 4시(한국 시간) 영국 런던 토터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조별리그 2차전 바이에르 뮌헨과의 경기에서 2-7로 패했다.

토트넘의 손흥민은 이날 선발로 나서 전반 12분 선제골을 넣었다.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 첫 골이다. 그러나 손흥민의 선제골에도 토트넘은 전반 15분 조슈아 키미히, 전반 45분 레반도프스키에게 골을 먹혔다.

후반전에 들어서면서 5골을 연속으로 허용했다. 뮌헨의 그나브리가 4골을 집어넣었고 후반 42분 레반도프스키가 쐐기골을 박았다.

그나브리는 이날 4골과 1도움을 기록하면서 MOM(Man of the Match)에 선정됐다.

토트넘은 이날 팀 역사상 유럽 대항전 홈 최다 실점 패배를 기록했다. 조별리그 1차전 올림피아코스와의 대결에서 2-2로 비긴 뮌헨은 B조 최하위로 떨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