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표준원가특별위원회’ 3차 회의 개최
상태바
중기중앙회, ‘표준원가특별위원회’ 3차 회의 개최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10.02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2일 표준원가특별위원회 제3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납품단가 제값받기 지원을 위해 중소기업중앙회가 한국생산성본부와 함께 추진하고 있는 ‘중소기업 제품 시범 표준단가 산출’ 연구와 관련, 각 업계의 의견 및 향후 활용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이의현 표준원가특별위원장(한국금속공업협동조합 이사장), 서병문 중소기업중앙회 수석부회장 등 10명의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연구과업 설명과 위원 간 의견개진의 시간이 이어졌다.

연구과업의 설명을 맡은 주재환 한국생산성본부 수석전문위원은 이번 연구를 통해 원가자료 기반의 적정이윤 반영 표준단가 산출 모형을 설계하고, 결과물에 대한 적정성 검토를 할 계획이며, 표준단가 모형 확산 및 활용방안 등에 대해서도 마련해 중소기업 교섭력 제고에 기여할 수 있도록 연구에 나설 계획이다.

연구과업에 대한 설명에 이어 연구자 및 위원들 간 표준단가 공신력 확보방안 등 심도 있는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이의현 위원장은 “표준단가가 연구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현업에 적용되고 또 제도화가 될 수 있도록 연구해 달라”며 “납품단가 제값받기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이 많은 만큼 관련 제도의 실효성 확보를 위한 정부의 관심과 지원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