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 BTS와 글로벌 도약 나서…전속 모델 계약 체결
상태바
휠라, BTS와 글로벌 도약 나서…전속 모델 계약 체결
첫 광고는 내년 초 공개 예정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10.01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탄소년단이 휠라 글로벌 모델로 활동하게 된다.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이 휠라 글로벌 모델로 활동하게 된다.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휠라가 방탄소년단(BTS)과 함께 글로벌 비상에 나선다.

휠라코리아 BTS를 글로벌 모델로 선정, 전속 모델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BTS는 향후 국내뿐만 아니라 미주, 유럽, 아시아 등 세계 전역에서 휠라 모델로 활동한다. 이에 따라 휠라는 ‘원 월드 원 휠’ 커뮤니케이션을 확대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첫 브랜드 광고는 내년초에 공개될 예정이다.

휠라 관계자는 “전 세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전파하고 있는 방탄소년단과 함께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뜨거운 관심에 감사한 마음”이라며 “여러 면에서 방탄소년단과 휠라가 공통점을 지니고 있는 만큼 고객 분들과 특별한 소통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휠라는 1911년 이탈리아 비엘라 지역에서 탄생한 스포츠 브랜드로, 2007년 휠라코리아가 글로벌 브랜드 사업권을 인수해 현재 전 세계 70여 개 국에서 전개 중인 브랜드 본사 역할을 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