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룬드벡, 저소득 치매 조손 가정에 후원금 전달
상태바
한국룬드벡, 저소득 치매 조손 가정에 후원금 전달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09.2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한국룬드벡㈜는 21일 ‘세계 치매극복의 날’을 맞아 치매 조손 가정을 위한 후원금 1000만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측에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한국룬드벡은 조부모의 치매와 경제적 어려움으로 돌봄이 필요한 조손 가정에 경제적, 정서적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한국룬드벡과 함께하는 LoveBack, 할머니, 할아버지 사랑해요’를 주제로 한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조부모 중 한 명 이상이 치매 진단을 받은 10개 조손 가정에 1000만원 규모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어린이재단 사업 기관 56곳 및 연결 협력기관을 통한 사례 추천과 담당 사회복지사의 면담을 통해 10개의 치매 조손 가정이 지정됐으며, 해당 가정에 지급되는 후원금은 사회복지사의 지도와 관리하에 생활비 및 의료비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룬드벡 오필수 대표는 “이번 후원이 조부모님의 건강 악화와 어려운 경제적 형편으로 인해 금전적인 지원은 물론 정서적 돌봄이 절실한 치매 조손 가정의 아이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전달하고 용기를 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치매는 환자는 물론 환자 가족에게도 경제적·심리적으로 큰 부담을 주는 질환이다. 앞으로도 한국룬드벡은 치매 어르신들의 질환 관리 및 가족들의 정서적 안정을 위해 필요한 지원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