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특색 있는 “길거리 조명” 설치
상태바
제천시, 특색 있는 “길거리 조명” 설치
  • 권오정 기자
  • 승인 2019.09.1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충북취재본부 권오정 기자] 제천시는 유동인구가 많은 시내 지역을 비롯한 의림지 주변의 관광지 등에 길거리 바닥에 비추는 “로고라이트 조명”을 설치하여 이색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조명이 설치된 곳은 17곳으로 시내중심 8곳(제천역, 메가박스, 아놀드파마, 보건소 앞, 뱅뱅 앞, 터미널 앞, 문화회관 앞, 중앙동 우체국 앞)을 비롯하여, 관광지 및 공원 5곳(의림지 광장 입구, 의림지 화장실 옆, 역사박물관 광장, 삼한의 초록길, 시민의 푸른길)과 전통시장 4곳(내토시장, 동문시장, 역전시장, 중앙시장) 등지에서 개성 넘치는 조명을 만나볼 수 있다.

시는 특색 있는 조명설치 사업을 통해 시내 곳곳 길거리에 활력 넘치는 도심 환경을 조성함과 더불어, 어두운 길거리에 “안전을 빛으로 밝혀” 안심하고 보행 할 수 있게 하여 심리적으로 범죄 불안감을 해소하는 등 시민체감 안전도 향상에 기여할 전망이다.

또한, 문구는 딱딱하고, 무거운 방식에서 벗어나 신선하며 생동감 넘치는 방식으로 표출되어 관광객들에게는 색다른 이벤트 제공과, 시민에게는 새로운 감흥을 불러일으키는 등 활력 넘치는 도심 분위기 조성에 효과를 거두고 있다.

제천시 관계자는 “신선한 문구로 주기적으로 변경하고 추가적인 로고라이트 설치를 통해 지속적으로 활력 넘치는 도심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