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성 특례상장 라닉스, 코스닥 입성 첫날 강세
상태바
성장성 특례상장 라닉스, 코스닥 입성 첫날 강세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09.18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성장성 특례상장 제도로 코스닥시장에 입성한 라닉스가 상장 첫날인 18일 강세를 보였다.

이날 라닉스는 시초가(7100원)보다 13.94% 오른 8090원에 장을 마쳤다. 이는 공모가(6000원)보다 34.83% 뛰어오른 수준이다.

장중 한때는 가격제한폭(30.00%)까지 오르며 상한가(9230원)를 기록하기도 했다.

자동차 통신·보안솔루션 기업인 라닉스는 성장성 특례상장 제도를 통해 상장한 두 번째 업체다.

성장성 특례상장은 증권사가 성장성이 있다고 추천하는 기업에 대해 상장 시 일부 경영 성과 요건을 면제해주는 제도인데, 이를 통해 상장한 회사는 일정 기간 주가가 부진할 경우 해당 회사를 추천한 증권사가 공모가의 90% 수준에서 공모주 투자자의 주식을 되사줄 책임(풋백 옵션)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