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오는 10월 중국 등 신규노선 본격화
상태바
이스타항공, 오는 10월 중국 등 신규노선 본격화
정저우 신규취항 이어 장가계·하이커우·마카오·화롄·가오슝 등 6개 노선 신규취항 계획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9.18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스타항공]
[사진=이스타항공]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이스타항공은 오는 10월 16일 인천-정저우 노선을 시작으로 인천과 청주에서 출발 하는 중국, 대만, 마카오 등 신규노선 취항을 본격화 한다고 18일 밝혔다.

이스타항공은 오는 10월 16일부터 인천-정저우 노선을 주 4회(월·수·금·일) 운항한다. 이어 다음날인 17일에는 청주에서 출발하는 장가계 노선을 주 2회, 19일에는 하이커우 노선을 주 2회 신규 취항한다.

여기에 인천에서 출발하는 마카오, 화롄, 가오슝 등 3개 노선도 취항 예정이어서 이를 기념한 특가 이벤트도 진행한다.

현재 인천-정저우 노선은 이스타항공 홈페이지에서 판매 중이다. 스케줄 오픈을 기념해 오는 10월 1일까지 편도총액운임기준 최저 7만7700원부터 구매할 수 있다.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는 “남은 하반기 신규노선 확장과 체질 개선을 통해 노선 경쟁력을 확보함으로써 어려운 시장 여건을 돌파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