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U+tv 아이들나라’ 교육 기관으로 확산
상태바
LG유플러스, ‘U+tv 아이들나라’ 교육 기관으로 확산
  • 송혜리 기자
  • 승인 2019.09.18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LG유플러스가 ‘U+tv 아이들나라’ 기반 유아 미디어 교육사업을 확대한다. 

18일 LG유플러스는 이케이, 케이씨에스교육문화컨설팅과 업무협약을 맺고 각 사가 보유한 유아 교육 서비스 강점을 바탕으로 공동 마케팅과 기관, 가정 연계 유아 미디어 교육 확산 활동을 추진키로 했다고 밝혔다.

3사는 향후 △U+tv 아이들나라 유아 교육 기관 공식 교육과정 채택 확대 및 교육 기관, 가정 대상 유아 미디어 교육 확산 △교육 기관과 가정 긴밀한 연계를 통한 유아 교육 활성화 △사회공헌 활동, 공공 교육사업 목적 캠페인 진행 등 공동 마케팅 활동 관련한 협업 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다.

현준용 LG유플러스 스마트홈부문장(전무)는 “U+tv 아이들나라를 활용한 유아 미디어 교육 콘텐츠 활성화 사업에 국내 대표 교육 전문 기업들과 협력하게 됐다”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가정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IPTV를 이용한 프리미엄 유아 교육 서비스 대중화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