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산외면 해바라기 축제 개최 “해바라기 꽃단지 구경오세요”
상태바
제2회 산외면 해바라기 축제 개최 “해바라기 꽃단지 구경오세요”
‘산외면 해바라기 꽃단지’ 개화 절정
  • 박흥식 기자
  • 승인 2019.09.19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외면 남기리 일원에 해바라기가 만개해 있는 모습. [사진=밀양시]
산외면 남기리 일원에 해바라기가 만개해 있는 모습. [사진=밀양시]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박흥식 기자] 산외면(면장 이채우)은 지금, 수백만 송이 해바라기 노란 황금물결에 넘실넘실 춤추고 있다.

기회송림 옆 약 1만 5000평 하천변에 조성된 대규모 해바라기 꽃단지는 산외면 직원들과 전 면민이 힘을 모아 지난 7월 말 꽃씨를 뿌렸으며, 8월 타는 듯한 폭염을 이겨내고 이달 초순께부터 꽃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했다.

‘제2회 산외면 해바라기 축제’는 오는 27일 예정돼 있지만, 가을장마의 단비를 마신 해바라기가 예정보다 일주일가량 빠르게 개화를 시작하면서 가을의 정취를 한껏 몰고 왔다.

이채우 산외면장은 “산외면민의 협심과 단결의 결정체인 해바라기가 드디어 꽃을 피우기 시작했다”며 “오는 주말(9월 21일) 개화가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되니 많은 시민들이 구경 오셔서 가을의 정취에 흠뻑 빠져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산외면 해바라기 꽃단지 개화기간은 9월 말까지 계속 될 전망이며, 제2회 ‘해맑은 상상 해바라기 하늘을 날다’ 축제는 9월 27일에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