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내년 신규시책 보고회 개최
상태바
보성군, 내년 신규시책 보고회 개최
  • 송덕만 기자
  • 승인 2019.09.17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송덕만 기자] 전남 보성군은 17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김철우 보성군수 주재로 부서장 등 30여 명이 참석해 ‘2020년 신규시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김철우 보성군수가 내년 신규시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보성군]
김철우 보성군수가 내년 신규시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보성군]

이번 신규시책 보고회는 ‘꿈과 행복이 넘치는 희망찬 보성’ 건설을 목표로, 국정 주요 시책인 100대 국정 과제 및 전남도 역점시책인 블루 이코노미를 비롯한 6대 프로젝트, 일자리 창출․지역경제 활성화 등 지역 현안과제 대응과 정부 정책 연계에 중점을 뒀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신규시책 49건, 계속사업 15건 등 총 64건이 발굴된 가운데 총 사업비는 1375여억 원이다.

눈에 띄는 시책으로는 ▲행복그린 보성600 사업 ▲벌교문화복합센터 건립 ▲친환경 농산물 생산유통 인프라 구축사업 ▲어촌뉴딜 300사업 ▲농업생산기반 정비사업 ▲재난안전사고 ZERO화 사업 등이 있으며, 사업 타당성과 사업비 확보 방안 등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루어졌다.

보성군은 이번 신규시책들을 면밀히 검토한 후 2020년 본예산에 우선 반영하는 한편, 국도비 확보 전략을 수립해 효율적인 업무 추진이 가능하도록 적극 노력할 방침이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정부 정책과 청정전남 블루이코노미 프로젝트와 연계해 지속가능하면서도 보성군 실정에 맞는 새로운 성장 동력 사업을 추진해 달라"며  “발굴한 신규시책은 보성의 미래를 준비하는 사업인 만큼, 심도 있게 검토․보완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보성군은 민선7기를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의 적극적인 행보로 2020년 정부예산안에 총 사업비 5017억 원을 포함시키며, 현안 사업 추진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