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컬러볼 볼빅’ 첫 출시 골프클럽도 컬러♡ 돋보이네
상태바
[포토] ‘컬러볼 볼빅’ 첫 출시 골프클럽도 컬러♡ 돋보이네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09.17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 기흥 골드CC=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그동안 골프공 전문 회사로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도 주목받아온 볼빅이 첫 골프클럽을 출시했다.

볼빅하면 먼저 컬러볼을 떠올리는 것처럼, 컬러에 어느 회사보다 자신 있어서일까. 16일 저녁 용인 기흥 골드컨트리클럽 스타트하우스에서 첫 선을 보인 골드, 메탈, 로즈골드 3종 드라이버는 영롱하고 화사한 색감으로 업계 관계자들 눈을 사로잡았다.

문경안 회장은 “한국 선수 기량은 뛰어난데 정작 골프클럽은 프로 투어대회급 국산이 없는 상황”이라며 “우선 대중이 기분 좋게 사용할 수 있는 고반발 골프클럽을 시작으로 자체 연구소를 통한 연구개발로 일본을 넘어 전세계를 사로잡는 제품을 선보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