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군, 어린 동자개 5만 마리 방류
상태바
홍천군, 어린 동자개 5만 마리 방류
  • 변고은 기자
  • 승인 2019.09.16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홍천군이 16일 강원도 내수면자원센터로부터 어린 동자개 5만마리를 무상 분양받아 홍천강 일원에서 방류했다. [사진제공=홍천군]
강원 홍천군이 16일 강원도 내수면자원센터로부터 어린 동자개 5만마리를 무상 분양받아 홍천강 일원에서 방류했다. [사진제공=홍천군]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변고은 기자] 강원 홍천군이 16일 강원도 내수면자원센터로부터 어린 동자개 5만마리를 무상 분양받아 홍천강 일원에서 지역주민, 홍천강어업계원, 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방류 행사를 가졌다.

이번 방류 행사는 홍천강 내수면 생태계 보전 및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마련됐다.

동자개는 담수어류로 적응력이 뛰어나 저수지나 하천, 강 등 전역에 고루 분포하고 있는 어종이다.

홍천군은 방류한 동자개로 인해 홍천군 내수면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앞서 지난해까지 13억8700만원을 투입해 내수면 수산종자 7품종(메기·붕어·다슬기·동자개·쏘가리·뱀장어) 5600만 마리를 방류해왔다.

올해는 1억4300만원을 들여 6품종(메기·붕어·다슬기·동자개·쏘가리) 약 240만 마리를 방류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불법어업행위를 지속적으로 단속해 방류뿐만 아니라 치어보존 및 어족자원 증식 등 어업질서를 확립해 나갈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