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A, 韓 AI 정책 전세계 알린다
상태바
NIA, 韓 AI 정책 전세계 알린다
태국 방콕서 ‘인공지능 개관 및 적용분야’ 최고위교육센터 교육과정 개최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9.09.16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태국 방콕 래디슨블루호텔에서 열린 ‘AI 개관과 적용분야 현지 세미나’에서 문용식 NIA 원장이 ‘디지털전환과 3대 국가 아젠다’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정보화진흥원]
16일 태국 방콕 래디슨블루호텔에서 열린 ‘AI 개관과 적용분야 현지 세미나’에서 문용식 NIA 원장이 ‘디지털전환과 3대 국가 아젠다’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정보화진흥원]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은 16일부터 19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인공지능 개관 및 적용분야’ 최고위교육센터 교육과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최고위교육센터(CoE)는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이 회원국의 ICT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4년 주기로 6개 대륙별로 선정해 회원국 대상 운영하는 ICT 전문 교육과정이다. 

이 교육과정은 NIA가 ITU와 태국 방송통신위원회(NBTC)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것으로 NIA는 ICT 분야의 전문성과 글로벌 ICT 연수 실적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올해부터 2022년까지 주기에 한국에서 유일하게 아·태지역 CoE 기관으로 선정됐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CoE 기관은 한국과 중국 2곳, 말레이시아, 이란, 인도 등이다. 

교육과정에는 아시아·태평양 권역뿐 아니라 아프리카, 유럽, 오세아니아, 중남미 등 16개국의 공무원, 기술전문가 등 42명이 참여한다.

이번 교육은 인공지능(AI) 기술 동향과 사회·경제·산업분야에 미치는 효과 및 각국의 관련 정책과 우수 사례를 소개하고 AI 기술의 확산에 따른 윤리·보안, 사생활 침해 이슈 등을 주제로 전문가 강연과 교육생 토론으로 구성됐다.

또 교육생들이 각국에 적용 가능한 인공지능 계획을 수립하고 전문가의 코칭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실질적인 정책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문용식 NIA 원장은 기조연설에서 ‘한국의 디지털 전환을 위한 주요 아젠다’라는 주제로 한국의 AI 생태계를 조성해 데이터·인공지능 융복합 활용 촉진, 디지털 시민역량 강화를 위한 인공지능 교육 확대 등 한국의 주요정책을 발표했다. 

문 원장은 “인공지능은 전 세계적으로 디지털전환 시대의 중요한 성장 동력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한국 역시 데이터와 인공지능을 가장 안전하게 잘 쓰는 나라로 도약하기 위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