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발 아시아나기 기체결함 출발 지연
상태바
방콕발 아시아나기 기체결함 출발 지연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9.13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추석 아침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던 태국 방콕발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기체 결함으로 출발이 지연되면서 500명 가까운 승객이 현지에 발이 묶였다.

13일 아시아나항공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40분(현지시간) 방콕공항을 떠나 인천으로 올 예정이던 OZ742편(A380) 여객기가 출발 직전 기체에서 이상 징후가 감지돼 출발이 연기됐다.

아시아나는 해당 여객기가 승객 탑승 전 기내 공기압이 누설된다는 메시지가 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비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이 항공기에는 승객 495명이 탑승할 예정이었다.

아시아나는 정비가 늦어지자 승객들을 인근 호텔로 안내하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