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추석연휴 국외시장 모니터링 강화
상태바
한국은행, 추석연휴 국외시장 모니터링 강화
15일 15시 금융·경제상황 점검회의 개최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09.1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한국은행은 미중 무역분쟁 등으로 대외 불확실성이 높아진 상황을 고려해 추석 연휴에 국제금융시장 모니터링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연휴에는 한은 본부 외자운용원을 비롯해 뉴욕·런던·프랑크푸르트·도쿄 등 주요 금융중심지에 있는 국외사무소가 24시간 모니터링 체제를 갖춘다고 한은은 설명했다.

연휴 마지막 날인 15일에는 오후 3시 한은 본관 대회의실에서 이주열 총재 주재로 금융·경제상황 점검회의를 열기로 했다.

한은 관계자는 "점검회의에서 연휴 기간 국외 금융시장 상황 변화를 점검하고 국내 금융·외환시장에 미칠 수 있는 영향을 살펴볼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