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10~11일 서울역서 가습촉촉마스크 무료 증정…“기내에서 쓰면 좋아요”
상태바
유한킴벌리, 10~11일 서울역서 가습촉촉마스크 무료 증정…“기내에서 쓰면 좋아요”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09.10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한킴벌리가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 추석을 맞아 해외 여행을 떠나기 위해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을 방문한 이들을 대상으로 건조한 기내에서 건강한 호흡을 도울 수 있는 크리넥스® 가습촉촉 마스크를 무료 배포하고 있다. [사진=유한킴벌리]
유한킴벌리가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 추석을 맞아 해외 여행을 떠나기 위해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을 방문한 이들을 대상으로 건조한 기내에서 건강한 호흡을 도울 수 있는 크리넥스® 가습촉촉 마스크를 무료 배포하고 있다. [사진=유한킴벌리]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유한킴벌리는 크리넥스® ‘가습촉촉마스크'를 10~11일 서울역 지하2층 도심공항터미널에서 무료 증정한다고 첫날 밝혔다.

이번에 리뉴얼 출시한 크리넥스® 가습촉촉마스크는 건조할 때 마스크 착용만으로 가습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제품이다.

제품에 동봉된 가습 패드를 깨끗한 물에 적셔 마스크 안쪽 좌우 포켓에 넣어 착용하면 호흡기를 촉촉하게 유지하는데 도움이 된다. 3D 입체 구조로 설계돼 입술에 잘 닿지 않아 편안한 호흡이 가능하다.

리뉴얼로 개선·보완된 점은 장시간 착용에도 귀가 불편하지 않도록 부드럽고 신축성이 좋은 소프트 이어밴드로 변경했다.

이번 행사는 기내 습도가 10~20%로 쾌적함을 느끼는 습도 40~50%보다 낮은 점에 착안해 기획됐다.

유한킴벌리 관계자는 “습도가 낮은 환경에 장시간 머물 경우 호흡기가 건조해지면서 각종 바이러스나 세균에 쉽게 노출되어 호흡기 질환이 유발될 수 있는데, 크리넥스® 가습촉촉마스크는 착용만으로도 가습효과를 얻어 코와 목을 촉촉하게 유지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