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최초 오프라인 쇼룸 오픈
상태바
집닥,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최초 오프라인 쇼룸 오픈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09.09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집닥은 인테리어 중개 플랫폼 국내 최초로 구축 아파트 단지 내에 쇼룸을 오픈한다고 9일 밝혔다.

집닥은 서비스 론칭 이후 주거 형태, 준공년도 등 다양한 인테리어 데이터를 축적, 분석해왔다. 이를 기반으로 준공년도 20년 이상의 아파트 단지 인테리어·리모델링 수요층을 공략한 쇼룸 오프라인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

이번 인테리어 쇼룸에서는 광명시 일대 주공아파트 단지 내 집닥 파트너스 업체가 시공한 공간과 더불어 세팅된 가구와 가전제품 등 패키지를 선보인다.

또 쇼룸 방문 고객에게 실제 시공된 인테리어를 포함해 여러 공간별 상담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구축 아파트 고객 대상 첫 오프라인 쇼룸 오픈을 기념해 고객 사은 이벤트도 실시한다.

집닥은 쇼룸 오픈 기간 동안 광명점 쇼룸을 방문한 고객에게 삼성전자, LG전자를 비롯한 경동나비엔, SK매직, 한샘 등 40여개의 유명 가전, 가구 브랜드와 연계해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한다.

집닥 인테리어 쇼룸은 오는 11월 30일까지 약 3달간 오픈한다. 자세한 사항은 집닥앱 및 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류민수 집닥 사업기획팀장은 “최근 부동산 시장의 연쇄적 변화로 구축 주거단지의 인테리어 교체 수요가 급격히 늘어났으며 고객 니즈를 반영해 오프라인 쇼룸을 오픈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목소리를 서비스에 반영하고 온·오프라인 구분없이 고객 체험 채널을 확장시켜 국내 시장 개선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