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경찰, 장제원 아들 음주운전 사건무마 시도 의혹 철저히 수사해야”
상태바
정의당 “경찰, 장제원 아들 음주운전 사건무마 시도 의혹 철저히 수사해야”
  • 안중열 기자
  • 승인 2019.09.08 15: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이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법사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질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이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법사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질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안중열 기자] 정의당이 8일 장제원 의원 아들의 음주운전 사건무마 시도 의혹에 대한 경찰의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다.

유상진 정의당 대변인은 “장제원 의원 아들이 어제 면허취소 수준의 음주운전으로 사고를 내고 경찰 조사를 받았다”며 “그런데 언론에 따르면 사고를 낸 직후 장제원 의원 아들이 사고를 당한 상대방 오토바이 운전자한테 ‘아버지가 국회의원이다. 1000만원을 줄 테니까 합의하자”는 말을 했다는 진술이 나왔다“고 밝혔다.

이어 유 대변인은 “더욱이 사고 현장에 운전을 본인이 했다고 주장한 제3자가 나타났고, 장제원 아들도 자신이 운전하지 않았다고 부인하다가 뒤늦게 혐의를 인정했다고 한다”며 “면허취소 수준의 음주운전으로 교통사고를 일으킨 것만으로도 부족해 사건을 덮기 위한 피해자 회유 및 운전자 바꿔치기 시도가 있었다는 것은 죄질이 극히 나쁜 심각한 범죄행위”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유 대변인은 “장제원 의원 아들의 피해자 회유 시도뿐만 아니라 장제원 의원이 직접 국회의원 신분을 이용해 사건을 은폐 및 무마시키려고 한 것은 아닌지, 사고 현장에 나타난 제 3자가 누구인지 경찰은 철저하고 엄정하게 수사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유 대변인은 당 대변인직과 부산시당위원장직을 사퇴를 불러왔던 과거 장 의원 아들의 미성년자 성매매 시도 의혹을 거론하며, “이번 일이 경찰조사에 의해 국회의원의 직위를 이용한 사건무마 의혹이 사실로 드러날 경우, 국회의원직을 사퇴하는 것이 마땅하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은영 2019-09-08 16:15:48
1. 공직자는 자식에게 문제 있으면 공직자 자격 없다고 했던 장제원, 사퇴하세요!
2. 장학금 몇백만원에 상대적 박탈감 느꼈다고 분노하던 서울대, 고대 생들, 장용준은 20살에 3억짜리 차 탄답니다. 분노하세요!
3. 자식이 봉사상 받았나 안받았나 가지고 수사도 없이 부모를 기소한 검찰, 음주운전하고 사람치고도 아빠가 국회의원이라고 거들먹거리면서 단속 무마하려고 한 장용준의 부모 장제원을 당장 구속수사하세요!

자, 다들 자기가 한 말과 행동에 책임을 집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