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18살인데요…” 장동민 십대 래퍼 하선호에 전화번호 요구 논란
상태바
“저 18살인데요…” 장동민 십대 래퍼 하선호에 전화번호 요구 논란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9.0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플레이어’]
[사진=tvN ‘플레이어’]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십대 래퍼 하선호가 3일 오전 실검에 오르며 화제다.

1일 방송된 tvN ‘플레이어’에 래퍼 경연 프로그램 심사위원 역할이었던 장동민은 하선호를 향해 한 말이 화제를 모은 것으로 보인다.

이날 장동민은 하선호에 “목걸이를 원하냐. 나도 전화번호 원한다”고 말했다. 이에 하선호가 “저 18살인데…”라고 난감해 했다. 하선호의 대답을 들은 장동민이 ‘탈락’을 언급해 논란이 커졌다.

방송 직후 ‘플레이어’ 게시판에는 장동민의 하차와 제작진 사과를 요구하는 시청자 의견이 줄을 잇고 있다.

한편, 하선호는 2002년생으로 올해 18살이다. 4월 종영한 Mnet ‘고등래퍼3’에 출연해, 십대 래퍼 실력자로 인정받았다. 하선호는 서울외고 일본어과에 재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