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세종시, ‘5G 자율주행 셔틀’10월에 실증
상태바
LG유플러스-세종시, ‘5G 자율주행 셔틀’10월에 실증
  • 송혜리 기자
  • 승인 2019.08.29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부산에서 열린 ‘규제자유특구 시·도지사 간담회’에서 이춘희 세종시장이 LG유플러스의 5G 자율주행차 시연존을 살펴보는 모습[사진=LG유플러스]
지난달 부산에서 열린 ‘규제자유특구 시·도지사 간담회’에서 이춘희 세종시장이 LG유플러스의 5G 자율주행차 시연존을 살펴보는 모습[사진=LG유플러스]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LG유플러스가 세종시와 올 10월부터 5G 자율주행 셔틀 서비스를 실증한다.

29일 LG유플러스는 세종시와 ‘자율주행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실증 과제 수행을 위한 상호 협력과 지원 관계를 정립한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와 세종시는 △‘자율주행특화도시 세종’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 등 자율주행차 사업에 대한 육성 및 투자 △자율주행차 관련 대기업과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간 상생에 대한 지원 제공 및 진입 장벽 완화 등을 위한 제도 개선 추진 △5G 통신 기반 교통관련 신사업 육성 및 지역 경제 활력 제고를 위한 협의체 구성 및 운영에 관한 업무 △지역 일자리 창출, 경제 활력 제고, 자율주행차 상용화 등을 위해 상호 지원이 필요한 사항 등에 관해 유기적인 협력에 나설 방침이다.

이에 이르면 올 10월 5G 자율주행 셔틀 시범 운행 구역을 선정하고 지원 장비를 구축해 실증 서비스를 시작한다. 다이나믹정밀지도, 고정밀 측위(차량 위치 3cm 단위 측정) 등 자율주행 플랫폼 기술, 실시간으로 자율차와 정보를 주고 받는 5G망, 운행 서비스와 데이터를 분석·예측하는 빅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내년 6월까지 세종시에서 안전한 자율주행 셔틀을 도입하는 것이 목표다. 이후 5G 차량용 통신 통합단말기(C-V2X) 적용 기회를 모색해 세종시를 시민 친화적 자율주행 도시로 발돋움 시킬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