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벤치마킹 위해 원주시 방문
상태바
여주시, 벤치마킹 위해 원주시 방문
서곡생태마을, 한국전통예술단 아울, 토요영농조합 방문
  • 김승희 기자
  • 승인 2019.08.26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마을공동체 벤치마킹을 위해 원주시를 방문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여주시]
우수마을공동체 벤치마킹을 위해 원주시를 방문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여주시]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여주시는 지난 21일 공동체 네트워크 사업의 일환으로 우수 마을공동체 선진지 견학을 위해 원주시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여주시 일자리경제과와 사회적공동체협의회 회원 약 30명이 방문한 ‘서곡생태마을’은 교육공동체로 시작해 지역자원을 활용해 사회적 기업으로 발전시킨 사례로 알려져 있다.

방문단은 농악전문공동체인 ‘한국전통예술단 아울’을 방문해 마을공동체와 원주매지농악이라는 전통문화를 유기적으로 연계해 활발한 공연활동을 하고 있는 모습을 봤다. 

또 농가맛집을 운영하는 ‘토요영농조합’에서 지역주민들이 생산한 농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해 일자리 및 농가소득 창출을 이끌어낸 사례를 살펴보았다.

시 관계자는 “지역의 자원과 연계하여 마을공동체와 사회적 기업을 활성화시킨 원주시의 사례를 알아본 이번 견학을 통해, 아직은 미흡한 부분이 있지만 우리 여주시도 공동체 활동에서 더 나아가 점차적으로 경제적 소득을 창출해 낼 수 있는마을기업, 사회적기업을 육성하고 적극 지원하여 좋은 사례들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