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신입직원 75명 공채…내달 10일까지 접수
상태바
신보, 신입직원 75명 공채…내달 10일까지 접수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08.26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하반기에 신입직원 75명을 공개 채용한다고 26일 밝혔다.

일반전형으로 55명, 특별전형으로 20명 뽑는다.

일반전형 중 20명은 '비(非)수도권 지역인재'로 구분해 채용하고, '이전지역인재 채용 목표제'를 통해 일반전형 중 21% 이상을 대구·경북 지역 출신으로 선발한다.

특별전형에서는 리스크관리 1명, 정보통신기술(ICT) 및 데이터 전문 3명, 기술평가 및 투자심사 6명 등 전문인력을 10명, 고교 특별전형으로 8명, 보훈 특별전형으로 2명 채용한다.

채용은 서류전형, 필기전형, 면접전형 순으로 진행된다. 입사 지원은 다음달 10일까지 신보 채용 홈페이지로 하면 된다.

신보는 앞서 올 상반기 신입직원을 70명 뽑았다.

신보 관계자는 "올해 2회의 공채로 정부의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있다"며 "이전지역인재 채용, 고교·보훈 특별전형 등으로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