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지오코리아, 윈저 12‧17년 등 주력 제품 가격 인하
상태바
디아지오코리아, 윈저 12‧17년 등 주력 제품 가격 인하
  • 이하영 기자
  • 승인 2019.08.23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디아지오코리아]
[사진=디아지오코리아]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골든블루에 이어 디아지오코리아도 위스키 가격 인하를 선언했다.

디아지오코리아가 스카치 위스키 브랜드 윈저 및 저도주 W 시리즈 등 주력 제품 모두를 포함한 유흥업소용 제품 총 6종을 대상으로 26일부터 출고가를 인하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가격 조정은 윈저 2종 및 W 시리즈 3종, 딤플 1종에 적용된다. 특히 국내 1위 로컬 위스키 브랜드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윈저의 12년 제품뿐만 아니라 17년 제품이 이번 가격 인하에 포함됐다. 가격은 윈저 12년(500mL)이 2만4288원으로 7.9% 인하되며, 윈저 17년(450mL)은 3만7202원으로 7% 인하된다.

또한, 저도주 W 시리즈 라인 중 W 아이스(450mL) 제품은 2만669원으로 8.5% 인하되며, W 아이스(330mL) 제품은 1만6621원으로 4.4% 내려간다. W 시그니처 12(450mL)는 2만3969원으로 7.9%, W 시그니처 17(450mL)은 3만7202원으로 7% 인하된다. 이와 함께 프리미엄급 위스키 딤플 12년(500mL)은 1만7105원, 딤플 12년(375mL)은 1만2529원으로 각각 20% 내린 가격으로 조정된다.

디아지오코리아측은 이번 가격 인하 관련 “국내 1위 로컬 위스키 브랜드로서의 책임감을 갖고 공정거래 질서를 확립하고자하는 국세청의 가이드라인을 준수하는 동시에 주류산업의 동반성장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이번 가격 조정을 단행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특히 가장 많은 판매 비중을 차지하며 사랑받고 있는 윈저 스카치 제품 및 저도주 제품을 이번 가격 인하에 포함하면서 소비자의 혜택을 극대화하고 효용성을 높이게 되었다.

디아지오코리아 관계자는 “디아지오는 로컬 위스키 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소비자 및 주류업계와 함께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이며, 앞으로도 정통성 있는 위스키 경험과 최고 품질의 제품을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고자 더욱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