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추석 앞두고 중소 협력사에 800억 규모 대금 미리 지급한다"
상태바
홈플러스 "추석 앞두고 중소 협력사에 800억 규모 대금 미리 지급한다"
  • 윤현종 기자
  • 승인 2019.08.23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홈플러스 본사. [사진=홈플러스]
홈플러스 본사. [사진=홈플러스]

[이뉴스투데이 윤현종 기자] 홈플러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중소 협력회사 자금운영에 숨통을 트기 위해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23일 밝혔다.

조기 지급 대상 회사는 대기업을 제외한 중소 협력회사 약 2900개사로 800억원 이상 규모의 대금이 조기 지급된다.

홈플러스는 대금을 정상지급일보다 평균 20일 앞당겨 추석 연휴 전인 9월 10일 일괄 지급하기로 했다.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은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협력회사와의 동반성장 차원에서 자체적으로 금융비용을 투자하여 상품 대금을 명절 전에 미리 지급하기로 했다”며 “중소 협력회사들이 자금 부담을 덜고 추석 영업을 준비하는데 작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