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경기도 하남시 내 점포 ‘폭염쉼터’ 운영
상태바
GS25, 경기도 하남시 내 점포 ‘폭염쉼터’ 운영
  • 윤현종 기자
  • 승인 2019.08.19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하남시에 위치한 GS25 하남블루밍점이 [사진=GS리테일]
경기도 하남시에 위치한 GS25 하남블루밍점이 폭염쉼터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이뉴스투데이 윤현종 기자] GS25가 9월 말까지 하남시에 위치한 점포 14곳이 ‘폭염쉼터’로 운영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하남지역 담당 GS25 영업팀 아이디어로 시작된 이번 ‘폭염쉼터’ 운영은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이 언제든지 인근 GS25 매장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됐다.

GS25는 하남시청과 협의를 통해 매장 앞에 홍보 배너를 부착하고 더위로 몸에 이상을 느낀 시민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이온음료로 구성된 ‘폭염쉼터 키트’를 마련했다.

이를 통해 GS25는 점포 앞을 지나가는 시민들에게 폭염을 피할 수 있는 공간과 휴식을 위한 간단한 음료를 제공함으로써 최근 큰 문제가 되고 있는 온열 질환 문제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하남시 행정복지센터 홈페이지 내 GS25의 폭염쉼터 점포명과 주소를 게시하고 시민들에게 안내했다.

또한 하남시 시정소식지에 해당 활동을 게재해 보다 많은 시민들이 손쉽게 GS25를 찾을 수 있도록 공동 홍보할 계획이다. 

GS25는 지역사회와 손잡고 시민들 건강과 안전을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유창영 GS25 하남지역 영업팀장은 “무더위로 인한 일사병 등 온열 질환 문제가 사회적 이슈가 되는 것에 안타까움을 느껴 이번 폭염쉼터를 운영하게 됐다”며 “GS25는 전국 1만3500여개 오프라인 인프라를 활용해 지역 사회와 국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방법들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