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트 엘, 홀로서기 시작…“멤버들, 인스피릿 고마워”
상태바
인피니트 엘, 홀로서기 시작…“멤버들, 인스피릿 고마워”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8.19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엘(김명수) 인스타그램]
[사진=엘(김명수) 인스타그램]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그룹 인피니트 멤버 겸 배우 엘(본명 김명수)이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됐다고 19일 밝혔다.

엘은 본인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이렇게 인사를 드리는 것 같은데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드리게 된 점 먼저 인스피릿에게 고개숙여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운을 뗐다.

엘은 “저는 지난주를 마지막으로 울림과의 계약이 끝나게 됐다”며 “오랜 고민 끝에 저는 홀로서기를 해나가기로 결정했다. 제 인생에서 새로운 도전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고 이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연습생 시절부터 데뷔 후 지금까지 10년여가 넘는 긴 시간동안 울림에 있으면서 많은 것을 느끼고 배우고 성장하면서 컸다. 시간이 정말 빠르게 지난 것 같다”며 “인피니트로 데뷔해 인스피릿과 함께한 시간은 모든 순간이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그 모든 시간을 함께 한 우리 인피니트 멤버들, 멤버들이 있어서 그 모든 시간이 행복했고 언제나 우리는 함께 할 거란 약속과 고맙다는 말을 이글을 통해 다시 한 번 전하고 싶다”며 인피니트 팬들과 멤버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엘이 개인 SNS에 손편지를 공개해 전속계약 해지를 알렸다. [사진=엘(김명수) 인스타그램]
엘이 개인 SNS에 손편지를 공개해 전속계약 해지를 알렸다. [사진=엘(김명수) 인스타그램]

엘은 마지막으로 “앞으로도 인피니트 멤버들과 함께할 수 있고 제가 필요한 곳이 있다면 언제든 멤버들과 함께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그동안 저를 믿어주시고 더없이 뜨겁고 큰 사랑을 주신 인스피릿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또 감사하다. 최선을 다해 열심히 노력해 곧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엘은 지난 2010년 그룹 인피니트로 데뷔해 큰 사랑을 받았다. 호야에 이어 엘이 계약 만료를 알린 가운데 인피니트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