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귀농인 51명 100억 규모 추가 선발지원
상태바
고흥군, 귀농인 51명 100억 규모 추가 선발지원
  • 송덕만 기자
  • 승인 2019.08.16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송덕만 기자] 전남 고흥군은 지난 8일 하반기 귀농 농업창업 및 주택구입 자금 대상자 선정심의회를 개최하고, 51명에 대해 99억5200만원(농업창업80억4,000만원 주택자금19억1200만원)의 귀농 창업자금 지원대상자를 최종 확정했다.

이번 선정된 대상자는 6월 선발모집 공고를 통해 신청을 받아 7월 현장조사를 거쳐 3차 외부전문가 대면심층 심사로 최종지원 대상자로 확정됐다.

선정 대상자들은 농지구입, 비닐하우스, 축사신축 및 구입(입식자금 포함) 농산물 가공유통시설 등 고흥에서 영농기반과 주거시설을 확보해 귀농 창업으로 자립화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고흥군 관계자에 따르면 “최근 고흥이 ‘귀농귀촌 1번지’라고 전국에 입소문으로 알려지면서 창업자금 수요가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추세”라고 밝혔다.

한편, 군에서는 9월부터 학교 개소식과 함께 귀농인 필수사항 교육을 받을 수 있는 정기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숙박, 교육, 체험 등 ‘고흥귀농귀촌 행복학교’를 본격적으로 운영하기 위하여 제1기 교육생 선발모집 중에 있다.

신청대상자는 도시민 중 고흥군으로 이주할 예비귀농인 및 희망자 그리고 지역에 정착한 귀농귀촌인 중 5년 이내면 신청가능하다.

통계청 발표 자료에 따르면 올 6월 30일 기준 고흥군 귀농귀촌 유입통계가 168명(‘18년 142명)으로 전년대비 26명(18%)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귀농 귀촌인 유입인구의 증가 폭이 평균 5.5% 감소 추세임에도 전국에서 4번째로(전남 2위)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